변화와 혁신으로 꿈을 현실로 만드는 세상!

연구소 소식

  • 공지사항
  • 이슈 브리핑
  • 뉴스 레터
  • 갤러리
  • 뉴스레터 신청

공지사항

HOME > 연구소 소식 > 공지사항

제목 교육기본법 개악 시도 및 문재인 정권의 독립운동가 역사관 탄압 규탄 범국민대토론회 등록일 2021.04.22 17:32
글쓴이 한가람역사문화연구소 조회 282


범국민 대토론회.jpg


교육기본법 개악 시도 및 문재인 정권의 독립운동가 역사관 탄압 규탄 범국민대토론회


-문재인 정권과 더불어민주당은 민족혼 말살책동과 독립운동가 역사관 탄압 책동에 대해 순국선열들과 온 민족 앞에 무릎 꿇고 사죄하라-


이른바 국회의원 민형배·소병훈을 비롯한 12명의 더불어민주당 소속의원들이 교육기본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그 골자는 대한민국의 교육이념에서 홍익인간을 삭제한다는 것이다

눈으로 보고도 믿을 수 없고 귀로 듣고도 믿을 수 없다

순국선열들과 애국지사들의 희생과 피땀으로 되찾은 대한민국의 정체성을 송두리째 부인하는 반민족적·반국가적 작태다

194111월 대한민국 임시정부 김구 주석과 이시영·조성환·조완구·조소앙·박찬익·차리석 등의 국무위원 명의로 발표한 대한민국 건국강령은 홍익인간을 우리 민족 최고의 공리(公理)라고 선언했다

임정 기본 이념인 조소앙의 삼균주의 역시 홍익인간 사상에 바탕을 둔 민족공동체 공생정책이었다.

일본은 지난 330일 역사·지리·공공 등의 3개 교과서 30종에 독도를 일본영토라고 명기했다

중국은 동북공정을 넘어 문화공정까지 자행하면서 한국의 역사는 물론 문화까지 빼앗아가겠다고 기염을 토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일본과 중국의 역사·문화도발에 맞서야 할 집권당인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들은 친일·친중 식민사학자들의 사주라도 받은 양  대한민국 임시정부 최고공리인 홍익인간을 삭제하려는 반민족적·반국가적 책동을 자행하고 있다

일본과 중국의 역사도발·문화도발의 뒷배가 정권 핵심부까지 진출한 국내의 이런 반민족 세력들임을 말해주는 것이다.

문재인 정권 들어서 독립운동가의 역사관을 계승하고, 중국과 일본의 역사도발을 저지하려는 학자들과 운동가들이 받은 탄압과 고초는 이루 말할 수 없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2대 대통령 백암 박은식, 임시정부 초대 국무령 석주 이상룡, 단재 신채호 선생 등의 역사관을 계승하려는 학자들과 운동가들은 문재인 정권 초기부터 조직적인 탄압을 받았다

임시정부 학무국장 희산 김승학 선생 등 독립운동가들이 피·눈물로 쓴 한국독립사재간행 사업은 문재인 정권이 들어서자마자 폭력적으로 강제 중단되었다

중국 동북공정과 일본의 역사왜곡, 한국 역사학계의 식민사학을 비판하는 한가람역사문화연구소의 저서들은 출간금지와 연구비 환수 조치를 당했다

광복 후 친일파들이 재집권 해 독립운동가들을 탄압하던 작태의 반복이다

작금의 교육기본법 개악은 문재인 정권 들어서 지속적으로 자행된 이런 독립운동가 계승 역사관 탄압이 조직적 세력에 의해서 자행되었음을 고백하는 것이라고 할 수 있다.

자신들의 뿌리가 광복 후 친일 반민족 지주정당인 한민당의 후예라고 자백하는 행태다

나아가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법통을 계승했다는 제헌헌법과 현행 헌법정신의 부정이다.

이제 우리는 더 이상 침묵하지 않을 것이다. 순국선열들과 애국지사들의 피땀으로 되찾은 이 나라의 민족혼을 말살하고, 독립운동사를 말살하며

중국 동북공정과 일본 극우파의 역사왜곡을 지속적으로 옹호하는 반민족 행태에 대해 분노하는 전 국민들과 함께 싸워나갈 것이다.

문재인정권과 민주당은 이 나라를 되찾기 위해 목숨을 바치신 순국선열들과 애국지사들, 그리고 남북한 및 해외의 온 민족 앞에 무릎꿇고 사죄하라.

 

 일시  2021년 4월 28일 오후 2(온라인 생방송으로 진행됩니다유튜브 이덕일역사 tv’ 등 생중계 예정)


 - 코로나19로 인하여 현장 입장은 불가하며, 유튜브 생중계 시청으로 함께 해주세요! -


다음글 | 다음글이 없습니다.